HOME > 커뮤니티 > 상담사례

이미지명

상담사례

게시글 검색
세상을 쥐고도 외로웠던 사내
2017-07-20 17:22:15

세상을 쥐고도 외로웠던 사내




이 나라 사람이 이 나라 음악을 하는 건 정말 힘들다고 한다.
한국인이 들어줘야 하고 한국인이 가장 잘 할 수 있으며 한국인이 이어나가야 하는데도 말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소현(가명)은 고집을 부려 그 자리까지 왔다고 자랑스러워했다.
그러던 그녀가, 누가 꺾으려 해도 아랑곳하지 않고 앞만 보고 달려왔던 그녀가 많이 지쳐 보였다.
이미 약해질 대로 약해진 소현은 자신의 미래를 불안해하고 있었다.
소현은 아주 어릴 때 어머니를 여의었고, 그 뒤로 몸이 불편한 아버지를 모시고 살며, 어린 동생들은 자기가 키우다 시피 했다. 또 성장 후에도 가정을 꾸미는 걸 실패한 탓으로 아직도 힘들어하고 있었다.
소현은 자신이 왜 이렇게 살아야 하는지 알고 싶어 했다.
전생에 대체 무슨 업으로 미래에도 이렇게 살아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했다.
필자는 그녀의 전생을 봄으로써 현재의 자신을 이해하고 그녀 미래에 대한 자신감을 심어주기로 결심한 채 상담을 진행 해 갔다.

■ 당신의 현재 생에 가장 많은 영향을 미친 과거로 돌아갑니다. 당신이 이렇게 힘들게 살아야 하는 원인이 있는 삶으로 가는 겁니다. 뭐가 느껴지나요?
□ ....그냥....답답하고 캄캄해요. 너무 불안하고...
■ 잘 살펴보세요. 어딘 것 같아요?
□ 어딘지는 모르겠는데....서있어요. 신발도 안 신고...많이 불안해하고 있어요. 남자예요. 젊 은 남자. 음...스물세 살.
■ 그곳에서 왜 서있죠?
□ 누군가에게 쫓겨났어요. 밤이고요. 그래서 불안해요. 갈 곳이 어디 있는지 계속 생각하고 있어요. 일단은 움직여야 한다고 생각하면서 방법을 찾아요. 계속 두리번거리고....아..이제 불안한 마음은 없어졌어요.
■ 계속 진행하세요.
□ 불안한 마음을 잊고서 일자리 같은 걸 알아보러 다녀요. 날도 이미 밝았고요.
■ 거기가 어딘가요? 한국인가요?
□ 아뇨. 한국 같지 않아요. (그녀가 한참을 생각하는 듯 머뭇거렸다.) 굉장히 가난한 나라 같아요. 제 옷도 초라하고요. 피부색이...약간 갈색...아, 너무 어둡진 않고요.
지금, 가로수로 큰 나무가 줄지어 있는 거리를 걸어서 가고 있어요. 날씨는 약간 쌀쌀한데...주위를 두리번거리면서...그런데도 마음 안에선 살아야 한다는 강인한 모습이 마음 한편에 자리 잡았어요. 자신감은 넘쳐요! 남들이 볼 땐 초라해 보여도 이런 모습으로 끝까지 살아가진 않겠다고 다짐하고 있어요!
■ 이제 어디인가요?
□ 어떤, 굉장히 큰 성전 같은 건물 이예요. 보기만 해도 어마어마하고 흐뭇해요. 꼭...저런 건물을 갖겠다고 다짐을 해요!

그녀는 힘주어 말했다. 이미 전생의 자신과 현생의 자신이 동일 시 된 듯, 굳은 표정으로 한자 한자 끊어 말하고 있었다.
그녀는 전생에 힘든 상황에 있었지만, 곧 자신의 처지를 알고 자신이 해야 할 일을 찾았다. 거기에 더해 하고 싶은 목표까지 정했다. 소현은 전생의 자신이 현재의 자신과 너무 닮아 있다고 했다. 전생의 포기하지 않는 모습에 힘을 얻는 듯 한 모습이었다.

■ 자, 이제 자신의 생에 영향을 미칠만한 사건이 있는 곳으로 가보세요.
□ 와! 제 모습이 변화됐어요!

그녀는 감탄사를 자아냈다.

□ 얼굴에 생기가 돌아요. 옷차림도 너무 좋고...나이는 30대 후반쯤 됐어요. 남들이 저를 사 장님이라고 부르네요.
■ 당신은 뭘 하고 있나요?
□ 큰 건물들을 구상하고 있어요. 아...제 건물 이예요. 그 건물을 가지고 다른 일까지 자꾸 번창시키는 걸 연구하고 있어요. 그래서 많은 직원들 앞에서 슬라이드로 직접 사업계획을 설명하고 있어요. 좀 전하고는 다른 장소예요. 지금은 미국 이예요. 제가 미국으로 넘어 와서 사업을 하고 있어요. 같이 일하는 사람들은 저보다 공부도 많이 한 사람들인데 많이 못 배운 제가 그 사람들 앞에 서서 그 사람들을 리드하고 있어요.
그 다음부터는 계속 그렇게 화려하게 살아요. 계속...
■ 그럼 당신이 현생에서 이렇게 어려운 상황 속에 살고 있는 원인이 되는 건 뭔가요?
□ 전생에 욕심을 너무 많이 부렸어요. 30대 후반에서 40대에 이르기까지 계속 끝없이 욕심 만 부렸어요. 그 생에선 남에게 피해를 주는 일은 하지 않았지만 그렇다고 베푼 적이 없어요. 남들한텐 전혀 관심을 갖지 않고 내 부를 축적하기만 했거든요. 그렇게 제가 그때 남을 전혀 배려하지 못했던 것들이...이제 와선 그 반대 입장이 된 것 같아요.

그녀는 아쉬운 듯 말을 이었다.
전생에서의 업을 이제야 깨달은 것이다.

■ 그렇다면 그 전생에서 당신이 그렇게 욕심을 부리며 살 게 된 원인이 되는 때로 가봅니다.
□ 부모가...저를 버렸어요. 여유 있는 가정이 아니라서 낳은 후에 바로 시설 같은 곳에 줘버려요. 저는 부모 얼굴도 모르고 자랐고요. 그래서 제가 나이 들어 방황하다가 시설에서 나왔어요. 그렇게 크는 바람에 부모사랑을 전혀 못 받았고...그래서 남을 도울 줄을 몰랐어요.
어릴 땐 아무 것도 가진 게 없었기 때문에 더더욱 갖고만 싶었고요. 욕심밖에 없어요. 찔러도 피 한 방울 나오지 않을 만큼. 사람들에겐 자수성가 했다고 존경을 받고 있지만, 베풀지는 않아요. 마음이 너무...허전해요.

그녀는 어린 시절에 사랑 받지 못하고 자랐다.
그런 이유로 베푸는 방법도 몰랐고, 부를 축적하는 데에만 혈안이 되어 있었던 것이다.
그리고 황혼의 순간에 그 사실을 알게 된다.
과거를 돌아 볼 줄 아는 나이가 되서야 그걸 알게 되지만, 그저 회의만 느낄 뿐 지나온 삶이 너무 부질없다는 생각에 사로잡혀 있다.
떳떳하게 살긴 했지만 열심히 최선을 다해 모은 재산을 줄 데가 없다는 사실도 전생의 그녀를 외롭게 했다.
■ 그 생을 마감하는 순간으로 가세요.
□ 외롭게 죽어요...방안에서..
■ 몸을 빠져 나와 위에서 당신을 내려다보세요. 어떤 생각이 드나요?
□ 불쌍해요. 혼자라서..아내도 없이 평생을 혼자 살았어요. 물론 자식도 없고...죽으면 아무 의미가 없구나 하는걸 이제 느껴요.
■ 자, 이제 당신이 다시 태어난다면, 어떤 생을 살고 싶은가요?
□ 일단은...편안한 가정에서 태어나고 싶어요. 행복한 가정에서 사랑 받으면서....행복한 결혼생활도 하구요. 그리고 베풀면서 살고 싶어요.

그녀의 바람은 전생과 현생이 다르지 않았다.
전생에도 가족이 없었고 결혼도 하지 않았다.
이생에서의 그녀도 가족들의 사랑을 충분히 받지 못했고, 결혼을 해 행복한 가정을 꾸미는 데도 실패했다. 전생에 깨닫지 못한 탓으로 그 숙제를 이생에서 다시 하고 있는 것이었다.

■ 당신은 전생을 보면서 베푸는 삶을 배웠습니다. 이제 당신의 미래로 가 보세요!
□ 10년 후예요....제가 무대에서..아!

그녀는 한참을 말을 잇지 않고 웃음 짓고 있었다.
그녀가 보고 있는 그녀의 미래가 밝은 모양이었다.

□ 아...제가....제가 무대에 서 있어요. 예술의 전당 같은 곳이요. 후후....많은 사람들 환호 속에서 인사를 해요. 방금 전에 공연이 끝났거든요.

그녀는 무대에 서서 지금보다 나아진 모습으로 공연을 하고 있는 자신을 읽어냈다.
그녀 마음속의 자신감이 키워낸 그녀의 모습이었다.
미래에 그녀는 그렇게 되지 않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자신이 본 미래를 위해 현재의 삶에 좌절하지 않으며 힘차게 나아갈 것은 분명했다.

■ 좀 전의 무대에서의 당당하고 행복한 모습을 이제 잊지 않습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그런 모습으로 살아갑니다! 당신이 전생에서 배운 모습! 깨달은 모습으로, 현재에도 노력해서 당당하게, 미래의 그날을 위해 살아갑니다!

상담을 마치고 나가면서 소현은 전생에서 많이 배워서 이젠 욕심을 버리고 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그렇게 상담을 통해서라도 그 업의 무게를 알 수 있게 되서 다행이라고도 말했다. 그녀는 앞으로 절대 어리석은 모습으로 살지 않겠다는 말을 남기고 웃으며 연구소를 나섰다.
밝아진 그녀의 모습이 필자의 마음도 밝아지게 했다.  

 

상단으로 바로가기